상단여백
HOME 사회 시사
한국서부발전, 국내 최초 발전소 정제회 온실가스‘0’인증3년간 3만 3천 톤 탄소배출량 상쇄로 온실가스 90만톤 감축
대한뉴스 | 승인2015.01.09 18:04

ⓒ대한뉴스

[대한뉴스=윤봉섭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조인국)은 1월 8일(목) 서울 그랜드힐튼호텔에서 환경부 주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주최로 열린 '탄소중립제품 인증서 수여식'에서 국내 최초로 발전소에서 생산되는 정제회(재)에 대해 ‘탄소중립제품’ 인증을 취득하였다.

‘탄소중립제품’은 제품의 생산·수송·유통·사용·폐기 등 전 과정에서 발생한 온실가스 배출량에 상응하는 탄소배출권을 구매하거나 산림조성 등을 통해 탄소배출량 영(0)인 제품을 소비자에게 공급하는 제도이다.

이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도입된 탄소성적표지 제도의 마지막 단계(1단계 탄소배출량 인증, 2단계 저탄소제품 인증, 3단계 탄소중립제품 인증) 인증으로, 기업의 실질적인 온실가스 감축 활동을 지원하게 된다. 인증기간은 3년이다

석탄을 연소하여 전력을 생산하는 과정에서 석탄회가 나오게 되는 데, 여기서 나온 석탄회를 고순도로 정제하여 KS 품질기준에 적합한 레미콘혼화재로 판매하고 있다. 특히, 태안화력 정제회는 타제품에 비해 품질이 좋아서 시멘트를 대체하여 사용하면 콘크리트의 장기강도와 내투수성을 증가시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서부발전은 태안화력 정제회에 대해 1단계로 2013년도에 탄소배출량 인증, 2단계로 2014년 4월에 저탄소제품인증, 이번에 3단계로 탄소중립제품 인증을 받았다. 지난 3년간 총 33,558톤의 탄소배출량에 대해 탄소배출권 구입 및 산림조성을 통해 탄소배출량 영(0)인 제품을 만들어 연간 약 90만톤의 온실가스 감축 효과를 거두었다. 국내 발전소로는 최초 인증이다.

서부발전 조인국 사장은 “서부발전은 안정적인 전력생산과 환경 친화적인 경영을 위해 전사적으로 노력하고 있다”고 하면서 “온실가스 감축기술을 적극 개발하는 등 국가 온실가스 감축과 저탄소 친환경 소비문화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하였다.

종합지 일간 대한뉴스(등록번호:서울가361호) 다이나믹코리아(등록번호:서울중00175호) on-off line 을 모두 겸비한 종합 매체입니다.

<저작권자 © 대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회사소개찾아오시는 길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고충처리인 도입 운영제휴안내광고안내자문위원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서구 양천로 401 강서한강자이타워 대한뉴스  |  대표전화 : 02-3789-9114  |  팩스 : 02-778-6996
종합일간지 등록번호: 서울 가 361호 | 등록일자:2003.10.24. | 인터넷 KOREA NEWS | 인터넷 등록번호:서울 아 00618 | 등록일자:2008.07.10
발행인 : 대한뉴스신문(주) kim nam cyu   |   편집인 : kim nam cyu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미숙
Copyright © 2020 대한뉴스신문 주식회사. All rights reserved.   |  보도자료 및 제보 : dhns@naver.com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그 실천 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등 일부 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Back to Top